오르비 프렌즈 크리스마스 엽서로 오리비 오댕이도 만나고 성탄 기부도 하고
수능 심화 노트 - 생활과 윤리 어려운 주제만 골라 깔끔하게 정리한 필기 노트와 깊이 있는 설명 조정호 지음
책소개

재수생들을 가르치다 보면 이런 이야기를 자주 듣습니다.

“생활과 윤리가 쉽다고 해서 선택했는데 할수록 어렵네요.”

“핵심어를 중심으로 사상을 정리하고, 문제도 많이 풀었는데, 수능에서 점수가 잘 안 나왔어요.”

“작년 수능에서 점수는 잘 나왔지만 정확히 알고 맞춘 것이 아니라서 또 고득점을 할 수 있을지 모르겠어요.”

이런 문제를 해결하려면 피상적인 이해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깊이 있는 이해가 필요합니다. 모든 주제에 대해 그렇게 할 필요는 없습니다. 몇 개의 주제만 어렵습니다. 그런데 이 주제가 성패를 좌우합니다.

이 책에서는 어려운 주제만 골라서 깊이 있게 설명합니다. 설명을 간명하게 정리한 필기 노트도 제공합니다. 이 노트는 수업시간에 학생들에게 필기해 준 판서 내용 그대로입니다.

이 책은 수험생을 수능 1등급으로 안내하는 비밀 노트 같은 책입니다.

저자소개

저자 조정호 

저자는 학원에서 재수생들에게 생활과 윤리를 가르치는 선생님입니다.

서울대학교 정치학과 졸업

서울대학교 정치학과 대학원 석사 졸업

대성학원 강사(노량진, 강남, 송파, 기숙)


저서 

최종점검 정치 (천재교육)

테크노 정치 (천재교육)

초이스 사회문화 (대성출판)

마하3 사회문화 (대성출판)

파이널 테스트 사회문화 (대성출판)

목차

1. 환경 윤리

2. 사회 정의

3. 법적 정의와 사형 제도

4. 시민불복종

5. 니부어의 사회 윤리

6. 해외 원조

7. 영구평화론

8. 전쟁에 대한 입장

9. 윤리학의 구분

10. 공리주의, 의무론, 자연법 윤리

11. 책임 윤리

12. 덕윤리, 배려윤리, 담론 윤리

서평

대성학원 학생 정광민

이 교재는 조정호 선생님이 직접 대성학원생들에게 생활과 윤리를 수업하는 내용을 녹여놓은 교재이다. 조정호 선생님은 핵심 주제를 키워드로 잡고 그 주제를 뼈대로 하여 다른 부주제나 심화 내용을 살을 붙이는 방식으로 수업을 하는데 이 교재에는 그러한 수업 내용이 고스란히 녹아있다. 그리고 이 책은 수능 생활과 윤리라는 넓은 주제에서 어디까지 알아야하고 어디부터 몰라도 되는지를 정확하게 선을 그어주기 때문에 직접 수능에 출제 될 가능성이 있는 주제만을 효과적으로 공부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선생님의 판서 노트와 함께 판서 내용을 학생들에게 풀어서 설명해주는 수업 내용이 적혀있어 판서 내용과 수업 내용을 고민하면서 이해하려고 노력한다면 교재의 제목과 같이 수능 생활과 윤리 1등급을 안정적으로 맞을 수 있는 토대가 될 것이다.


부교재
댓글
※ 배송 문의 : 031-941-9402
※ 결제·다운로드 오류 : 상품관리자에게 쪽지보내기
※ 내용 문의 : 댓글 다세요
헤일리안 2017-10-21 15:15:07

질문하려고 저자님 플러스 친구 추가했는데 채팅하기가 안되네요ㅠㅠ

philo 2017-10-22 12:18:45

그렇군요 설정을 수정했습니다.

philo 2017-10-19 18:10:16

오타 수정합니다.

178페이지 마지막 문단 5행
(수정 전) 인간을 수단으로 대우한다는 것은
(수정 후) 인간을 목적으로 대우한다는 것은

200페이지 2문단 1행
(수정 전)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하는 적은
(수정 후)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하는 덕은

YCKVhRi8OdwWNE 2017-10-10 21:31:22

선생님 좋은 교재 출판해주신 덕에 공부 잘하고 있습니다 ㅎㅎ 근데 학습중에 궁금점들 질문하고 싶은게 많은데 어떻게 질문할 방법이 없을까요?ㅠㅠ

philo 2017-10-19 18:00:38

카톡 플러스 친구로 질문해주세요~
'수능심화노트'로 검색하면 됩니다.

philo 2017-09-22 11:49:39

정오표에도 올리겠지만 여기에 지금까지 발견된 오타 수정 올립니다.

11페이지 필기노트
(수정 전) 레오폴드 : 생태계 전체 ⇒ 생명중심주의
(수정 후) 레오폴드 : 생태계 전체 ⇒ 생태중심주의

13페이지 3문단 4행
(수정 전) 무의하다고
(수정 후) 무의미하다고

15페이지 3문단 1행
(수정 전) 인간은 동물을 위해 존재한다
(수정 후) 동물은 인간을 위해 존재한다

118페이지 필기노트
(수정 전) 국가 간 분의 재분배가
(수정 후) 국가 간 부의 재분배가

151페이지 필기노트
(수정 전) 개인의 적개심을 안 됨
(수정 후) 개인의 적개심은 안 됨

179페이지 필기노트 밑줄 위치 변경
: '네 의지의 준칙'에서 '의지'에 그어진 밑줄을 '준칙'으로 이동

쬰쬬니 2017-09-21 01:41:46

15페이지 3번째 문단에 '인간은 동물을 위해 존재한다'는 문장은 잘못 쓰신 거죠??

philo 2017-09-22 11:33:25

네, 타이핑하다 실수했습니다.
16페이지 노트 부분에는 '동물은 인간을 위해 존재'라고 써놓았습니다.
제가 글 쓰고 검토하고 혼자 다 하다 보니 오타를 잘 잡아내지 못했네요.
미안합니다~
부교재 페이지에 정오표 올려 놓겠습니다.

philo 2017-09-05 11:36:06

(칸트의 영구평화론에 대한 보충 내용입니다.)

칸트는 세계 국가를 이상적인 국가로 보는가?

칸트는 항구적인 평화 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세계적인 단일 국가를 추구하지 않습니다.
그 대신 자유로운 국가들의 연맹 체제를 추구합니다.
개인들이 자연 상태에서 계약을 맺어 국가를 형성한 것처럼, 국제 사회에서 국가들이 계약을 맺어 단일한 세계 정부를 구성하는 것은 이성의 요구입니다.
하지만 국가들이 자기의 주권을 포기하고 이러한 계약을 맺으려고 하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므로 칸트는 이와 같은 세계 공화국은 이상적이지만 실현 불가능하므로 항구적 세계 평화를 위해 추구해야 할 목표가 아니라고 주장합니다.

그런데 세계적 단일 국가가 모두 이처럼 이상적인 것은 아닙니다.
칸트는 강대국이 힘으로 다른 국가들을 압도해서 세계 국가를 건설한다면 이런 국가는 연맹체제 형성 이전의 국제질서만도 못하다고 봅니다.

정리해보면 칸트의 세계 국가에 대한 견해는 이렇게 둘로 구분되어야 합니다.
국가들이 자율적 계약으로 형성한 세계 공화국은 이상적이지만 실현 불가능합니다.
이와 달리 강대국의 힘에 의해 병합된 세계 국가는 연맹체제가 형성되기 이전에 주권 국가들이 분립하고 있는 국제질서보다도 나쁜 것입니다.

kOPyxsNRSbgHdh 2017-08-17 17:39:47

p.11 레오폴드가 생명중심주의라고 적혀있는부분 오타인 것 같습니다

philo 2017-08-18 00:02:57

네 오타가 났네요ㅠㅠ
11p. 레오폴드 : 생명중심주의 아니고 생태중심주의입니다.

사탐빌런 2017-08-13 17:03:45

조정호쌤 수업듣는데 필기하느니 이거 사는게 더 편하겟네요ㅎ

91fbWi5XplKL0k 2017-08-05 20:05:53

윤리와 사상은 안 만드시나요 ㅜ

philo 2017-08-06 09:40:43

예. 윤리와 사상은 책을 낼 계획이 없습니다. 생활과 윤리와 사회문화가 제가 수업해 온 과목입니다.

1bkj9BlOJzLhp7 2017-08-04 11:45:40

사회문화는 제작계획없으신가요?ㅠㅠ

philo 2017-08-05 14:29:35

사회문화는 내년에 책을 내려고 구상 중입니다

  1. 1